Monday Kiz - Lonely Soul (feat. Girl Friends) (kanji) - Teksty Piosenek Tłumaczenia Utworów Teledyski Online

Liczba tekstów: 824438. Wykonawców: 68617.

Monday Kiz - Lonely Soul (feat. Girl Friends) (kanji)

Na poniższej podstronie znajdziesz utwór pod tytułem Lonely Soul (feat. Girl Friends) (kanji) w oryginalnej wersji, oraz jego ewentualne tłumaczenie, tekst po polsku. Jego wykonawcą jest Monday Kiz. Nasz serwis skupia jedną z największych baz tekstów piosenek i teledysków w polskim internecie.

598 wyświetleń
다신 나를 찾지마 나를 버려줘
내가 곁에 없어도 아파하지마
내 심장이 멈춰서 나 살아간대도

다신 찾지 않아 나를 제발 버려줘

(Rap) 행복 했었자나 언제나 you and I
그 누가 우리를 흔들어 봐도 하나였자나
but nowadays when I look in your eyes
나를 바라보는 차가워진 눈동자
please baby boy tell me why?
언제부터 이렇게 어긋난건지
나를 홀로 남겨두고 떠나는 거니 말도 없이
ok 변명 이라도해봐 나 싫다고 해도 좋아
하지만 당당하게 말해 남자답게

네가 혼잘 때 I can hold your hand
네가 실패하더라도 I can understand
쓰러질 때마다 너를 만나 위로해줬던 나
그런 나를 먼지처럼 털어버리고 어딜가
너 하나만 믿고 여기까지 왔는데
두 눈을 가린 채 날 외면하면
도대체 어떡하란 말이야 내 사랑 오직 너 하나뿐야
부디 다시 한번 생각해봐

담배 한 모금에 널 토해 내야해
작은 술잔에 담아 지워 내야해
애써 지운 상처가 내 목을 조여도
너를 지워야 난 살 수 있는데

다신 나를 찾지마 나를 버려줘
내가 곁에 없어도 아파 하지마
내 심장이 멈춰서 나 살아간대도
다신 찾지 않아 나를 제발 버려줘

(Rap) 나를 달래줬던 부드러운 미소
나를 감싸줬던 따뜻한 품속
이젠 아무리 크게 너의 이름 외쳐도
나는 내 반쪽을 잃어버린 lonely soul

나를 달래줬던 부드러운 미소
나를 감싸줬던 따뜻한 품속
이젠 아무리 크게 너의 이름 외쳐도
나는 내 반쪽을 잃어버린 lonely soul

더 깊어져 가는 가슴 안에서
넌 조금씩 나를 지워가겠지
사랑이란 감정이 결국에 다 상처로 남아
변해가잖아

너를 미워 해봐도 잠시라는 걸
지친 가슴에 맺힌 아픈 기억이
네게 해주지 못한 내 거짓말처럼
자꾸 나의 목을 조여 오는데

결국 지워야 하는 사랑이란 걸
너의 미소가 나를 울게 하잖아
기억속에 갇혀도 날 잊어야만해
너를 떠나는 날 사랑하지 말아줘

Komentarze